• 최종편집 2024-07-17(수)
 
  • 전국 64개팀‧2000명 참가, 64강 토너먼트제로 대회 진행
  • 경주시축구협회 유치 노력으로 경주에서 처음 개최
중등 축구 왕중왕.JPG
▲지난해 11월 경주서 펼쳐진 전국 초등축구 왕중왕전 대회 모습.(사진=경주시 제공)

 

[신라신문=은재원 기자] 경주에서 국내 중등 축구의 최강자를 가리는 '2023 전국 중등 축구리그 왕중왕전'이 오는 11일부터 22일까지 12일간 열린다.


경주시와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경주시축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경주스마트에어돔과 축구공원, 시민운동장 일원에서 치러진다. 


경북 권역에서는 안동중(안동), 함창중(상주), 오상중축구스포츠클럽(구미) 3팀이 출전한다.


대회는 전국 권역 리그별 성적이 우수한 64팀(1위 24팀, 2위 23팀, 3위 14팀, 4위 3팀)이 참가해 64강 토너먼트제로 진행된다. 


경기시간은 전‧후반 각 35분으로 치러진다. 경기 일정을 살펴보면 64강전은 11일~12일 양일 간, 32강전은 14일, 16강전은 16일, 8강전은 18일, 준결승은 20일 개최된다. 대망의 결승전은 대회 마지막 날 오전 11시 시민운동장에서 펼쳐진다. 


시는 이번 축구리그에 참여하는 선수단 및 방문단 장기 체류로 지역의 다양한 관광지를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낙영 시장은 "이번 대회는 경주시축구협회의 유치 노력으로 지역에서 처음 열리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스포츠 인프라가 다양한 경주에서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이 다치지 않고 최상의 컨디션으로 좋은 경기를 펼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015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주서 '중등 축구 왕중왕 가린다'… 11일 개막 12일간 열전 돌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