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7(수)
 
제9대 후반기 특별위원장.jpg
▲상단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최영기 예산결산특별위원장, 오상도 국책사업추진 및 원전특별위원장, 이락우 2025 APEC 정상회의 추진 지원 특별위원장, 주동열 윤리특별위원회장.(사진=경주시의회 사무국 제공)

 

[신라신문=은재원] 경주시의회(의장 이동협)는 지난 5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83회 경주시의회 임시회의 마지막 일정으로 제2차 본회의를 열어 4개 특별위원회를 구성했으며 제9대 경주시의회 후반기 시작에 맞춰 충혼탑을 참배했다.


2025 APEC 정상회의의 개최도시로 경주시가 최종 선정됨에 따라 경주시의회의 '2025 APEC 경주유치지원 특별위원회'는 종료됐으며 '2025 APEC 정상회의 추진 지원 특별위원회'가 새롭게 구성돼 APEC 정상회의의 원활한 준비를 위한 다양한 사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제2차 본회의를 통해 새롭게 구성된 각 특별위원회별 의원은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최영기 위원장, 김항규 부위원장, 이락우·이경희·정희택·이진락·정성룡·이강희·이철우 위원으로 9명, 국책사업추진 및 원전특별위원회가 오상도 위원장, 정성룡 부위원장, 정원기·주동열·한순희·이강희·이진락·김소현·정종문 위원 등 9명이다.


충혼탑 참배 사진1.jpg


이동협 의장은 "제283회 임시회를 통해 제9대 경주시의회 후반기의 시작을 위한 밑그림이 그려졌다"며 "모두가 행복한 경주를 만들기 위해 시민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APEC 정상회의를 비롯해 경주시가 추진하는 다양한 사업과 행사가 흠결 없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의회가 맡은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주시의회 의원들은 제9대 경주시의회 후반기가 시작됨에 따라 황성공원 충혼탑을 방문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는 참배의 시간을 가졌다.

태그

전체댓글 0

  • 404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주시의회, 4개 특별위원회 구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