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4(수)
 
  • 이철우 의장, 개회사를 통해 시민을 위한 의정활동 강조

올해 첫 임시회 .jpg

 

[신라신문=은윤수 기자] 경주시의회(의장 이철우)가 지난 17일부터 오는 24일까지 8일간 일정으로 제273회 임시회를 개회하며 2023년 의정활동을 시작했다.


제1차 본회의에 앞서 최재필 의원은 '경주 관광산업의 발전방향과 새로운 정책의 필요성'과 한순희 위원장은 '경주시 명주 제직 기술의 관리 및 운영의 필요성'에 대해 각각 5분 자유발언을 했다.


이어 본회의에서는 제273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회기 결정의 건, 2023년도 시정에 관한 보고, 2022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의 건,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 실시시기 및 기간 결정의 건, 회의록 서명 의원 선임의 건, 기타 안건 등을 처리했다. 


18일부터 23일까지 휴회기간 중에는 각 상임위원회별로 2023년 주요업무와 2022년 공모사업 추진현황에 대한 보고를 받고 조례안 및 일반안건 심사 등의 의정활동을 펼쳐 나갔다.


마지막 날인 24일 제2차 본회의에서는 상임위원회에서 심사한 조례안 및 일반안건, 기타 안건 등에 대하여 최종 의결한다.


이번 임시회에 상정된 안건은 경주시 남북교류협력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경주 도시관리계획(용도지역)결정(변경)안에 따른 시의회 의견청취의 건, 경주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등 지원에 관한 조례안이다. 


이철우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경주시의회는 엄정하고 공정한 눈으로 본연의 업무인 견제와 감시를 철저히 하여 민생경제를 챙기는 한편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보듬어 사회적 약자와의 동행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오늘 우리의 수고가 한데 모여 시민의 삶을 변화시키고 경주시의 밝은 미래를 여는 기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277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주시의회, 올해 첫 임시회 개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